주말까지 최저임금 인상 요구하는 대규모 노동자 시위 예정 > 비지니스 / 경제

본문 바로가기
USD/KRW 한국
1,126.00 ↑
2021-27-02 9:50 (UTC+9)
USD/IDR 인도네시아
14,217.17 ↑
2021-27-02 9:50 (UTC+9)
전체메뉴열기

비지니스 / 경제

2020-11-18 | beesflow 주말까지 최저임금 인상 요구하는 대규모 노동자 시위 예정

본문

  

45cdc4cd12ef0a9db7201b4d1b507604_1605704416_7216.jpeg
 


2021년 시·구 최저임금(UMK)인상을 하지 않겠다는 시장과 재적 의원의 결정에 항의하기 위해 노조는 주말까지 대규모 시위를 벌일 계획이다.

 

알려진 바와 같이, 올해 11 21일에 각 주의 주지사가 그 지역 UMK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미라 스미라트 국가임금위원회(데뻬나스)위원은 "반둥의 노동조합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회람이 발송됐다. 다시 한번 대규모 시위를 원하는 바이며, 이에 대한 지침을 전달했다." 11 17일 이와 같이 말했다.

 

노동자들은 2021 UMK 인상여부에 대해 정부, 노동자, 고용주 간의 3자 협의가 다시 이루어지길 바라며 이번 시위를 통해 그들의 목소리가 결정에 영향을 미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노동조합의 영향력이 큰 산업, 제조업 지역에서 대규모 시위가 열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반둥과 보고르 외에도 버까시, 찌까랑, 찌비뚱, 자바베카 1 산업단지, 자바베카 2 찌까랑 등 다른 여러 산업지역도 대규모 산업단지가 주류를 이루고 있는 지역이며 노동자들의 시위가 예상된다.

 

앞서 기업인들은 2021 34개 주 중에서 주 최저임금(UMP)이 인상된 주는 5개에 불과해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UMP에 이어 이제 2021 UMK의 인상 또는 동결여부 결정에 직면하게 되었고, 이 역시 구청장과 시장의 제안에 따라 주지사가 결정하게 된다.

 

동부자바 노동자들은 내일 11 19, 최저임금 인상을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를 열 계획이다. 1만 명의 노동자들이 거리로 나올 것으로 예상되며, 이들은 동부자바 최저임금을 60만 루피아로 올려주길 요구하고 있다.

 

앞서 동부자바 주지사는 2020년 최저임금 Rp.1,768,000에서 Rp.100,000(5.65%)를 인상해 2021년 최저임금을 Rp.1,868,000로 발표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인니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