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해외근무 직원에 '비대면 진료'…인하대병원과 MOU > 한인사회

본문 바로가기
USD/KRW 한국
1,130.00 ↑
2021-20-03 9:50 (UTC+9)
USD/IDR 인도네시아
14,376.59 ↓
2021-20-03 9:50 (UTC+9)
전체메뉴열기

한인사회

2020-08-19 | beesflow 포스코건설, 해외근무 직원에 '비대면 진료'…인하대병원과 MOU

본문


de9b65e2d2d9567dfc36b0e8b1622a5f_1597810911_8846.jpg

포스코건설-인하대병원, 해외근로자 의료지원에 관한 MOU


포스코건설은 18일 해외근무 직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 등 건강관리를 위해 인하대병원과 '비대면 의료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방글라데시,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17개국에서 일하는 포스코건설 직원 200여명이 인하대병원 의료진에게 영상전화, 온라인 상담 등 방법으로 응급·중증질환 진료와 건강관리 상담을 받게 된다.
 
현행 의료법은 의사가 환자에게 비대면 방식으로 진단·처방하는 것은 허용하지 않고 있다.
 
그러나 정부는 이라크 등 해외건설 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코로나19에 걸리거나 사망하는 사례가 잇따르자 3분기 안에 해외 근로자를 대상으로 국내병원의 원격진료를 허용하기로 했다.
 
또 코로나19에 걸려도 제때 치료받기 어려운 해외건설 현장의 특성을 고려해 중증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국내로 이송할 수 있도록 관련 부처 간 연락체계도 구축하기로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인니포스트